Go to English Page

Go to Japanese Page

재한 피폭자 도일 치료 히로시마 위원회


재한 피폭자와 도일 치료에 대하에
도일 치료 위원회의 재원에 대하여
회보에서
무궁화회
사무국



재한 피폭자와 도일 치료에 대하에

손진두(‘·U“l)재판 과 도일 치료

@1981년부터5년간 일한양정부는 재한피폭자외 도일치료에 합의하여 394명이 히로시마.나가사까 원폭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치료기간은 왼칙그개월이 였기때문에 충분한 치료라고는 할수없었다.이제도는 일본정부가 손진두 재판에서 패소하여 강구한 조치였다.그러나 이조치는이본정부가 생각해 낸 것이아니고 그때까지리 미가단체에 의하여 실시되어 있었다.


재한 피폭자 도일치료 히로시마 위원회의 활동

@1974년 토쿄시(“Œ‹ž“s)가 신영수(h‰jŸª)씨 (당사 한국 원폭피해자 협회 회장)에게 u원폭 수첩v을 교부, 민간의원에서 켈로이드 수술을 받았다. 같은해 히로시마에서도 최영순(›Á‰p‡)씨에게 수첩을 교부,가와무라 병원, 원폭 병원에세 약 반년의 치료를 받았다. 

@가와무라 병원의 ŒÌ 카와무라 토라타로우 의사가 신영수 회장의 의뢰로 개시한 것이 u재한 피폭자 도일치료 히로시마 위원회v이다. 그후12년간에 300명의 피폭자를 초빙했다. 그 비용은 모두 민간의 기부금이다. 현재 1명의 피폭자를 초빙하기 위해서 13~14만엔 정도가 든다. 도일하면 피폭자로서 전문치료를 받알 수 있기 때문에 도일치료를 원하는 사람은 점점 늘어나고 있는 실정이다.


초빙은 민간의 기부금에 의지함

@그러나 이런활동에 대한 이해부족으로 기부금이 좀처럼 모이지 않는게 현실이다. 1995년도는 36명이 도일해, 비용은 350만에 들었지만 기부금은 약240만엔 밖에 모이지않았다. 지금까지 모았던 돈은 점점 바닥이 나고 있는 것이다. 오사카, 나가사키에서도 피폭자를 치료하는 병원이 생겨 소수이지만 거기에 입원하는 사람들도 있다.


도일치료 위원회의 재원에 대하여

도일치료 위원회의 활동은 개인 및 단체의 기부금으로 꾸려 나갑니다. 이것은 피폭도시 히로시마가 재한 피폭자를 위한 마음으로 게속 해오고 있는 활동입니다.



회보에서 

ª여기를 클릭 하십시오@


사무국

§730@L“‡Œ§  L“‡Žs  ’†‹æ  ‘åŽè’¬  1’š–Ú  ‚S|‚P‚P Japan

‰Í‘º•a‰@“à@

ÝŠØ”픚ŽÒ“n“úŽ¡—ÍL“‡ˆÏˆõ‰ï

@

“n“úŽ¡—ÍL“‡ˆÏˆõ‰ï에게 연락 및 조회는 메일로 yuming@urban.or.jp


Go to Homepage

@@@@@@@@@@@@@@@@@@@ yuu@hiroshima-cdas.or.jp
@